제목 [KBS NEWS 2021.03.23 “온라인 주문·배달지역 중복”…경기도, 제도 개선 모색]
작성일자 2021-03-23




프랜차이즈 가맹점의 배달영업지역이 많게는 18곳까지 서로 겹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.

이들 업체는 또, 배달앱을 통한 배달가능한지역을 일반적인 배달거리보다 넓게 설정하는 등 영업지역 침해 분쟁도 우려되고 있습니다.

경기도는 오늘(23일) 이 같은 내용의 ‘온라인 배달영업지역 중첩 현황 실태조사’결과를 발표했습니다.



기사원문보기 : http://news.kbs.co.kr/news/view.do?ncd=5145452&ref=A

출처 :  KBS NEWS http://news.kbs.co.kr/common/main.html?ref=pLogo




면책공고

이 웹사이트에 실린 내용은 [법무법인인의]에 대한 소개 목적으로 제공된 것으로 법률적 자문이나 해석을 위해 제공된 것이 아닙니다.

[법무법인인의]는 이 웹사이트에 실려있는 내용과 관련하여 또는 그 내용의 미흡함으로 인하여 발생하는 어떠한 결과에 대해 아무런 책임을 지지 아니합니다.

구체적인 시안이나 사건과 관련하여 [법무법인인의]에 법률적 자문을 구하지 아니하고 본 웹사이트에 실려 있는 내용에 근거하여 어떠한 행위(작위 및 부작위)를 하지 마시기 바랍니다.

닫기